Chuyển tới nội dung
Trang chủ » 수원월드컵경기장, 한국-가나 응원전 우천·한파 대책 마련

수원월드컵경기장, 한국-가나 응원전 우천·한파 대책 마련

주제 기사 수원월드컵경기장, 한국-가나 응원전 우천·한파 대책 마련은(는) 인터넷에서 저희가 편집했습니다.

수원월드컵경기장 Suwon worldcup stadium
수원월드컵경기장 Suwon worldcup stadium

잔디운동장 개방→비가림막 좌석으로 변경

핫팩, 방석, 우비 확보, 방한용 텐트 등 운영

associate_pic4

[수원=뉴시스] 박상욱 기자 = 2022 카타르 월드컵 H조 한국과 가나 간 경기가 열리는 28일 우천·한파가 예고됨에 따라 경기도는 수원월드컵경기장 주 경기장 시민응원전 안전대책을 마련했다.

도는 가나전 경기 시간인 이날 오후 10시 기온이 최저 6도까지 떨어지고 비 예보까지 있어 좌석, 동선 등이 대폭 변경했다.

우선 잔디운동장 등을 개방했던 지난 우루과이전과 달리 비가림막이 있는 서측 스탠드 1~2층(총 1만 1270석)만 응원전 좌석으로 운영한다. 별도 대형스크린 설치 없이 기존 경기장 전광판(905인치 규모, 북측과 남측 스탠드에 1개씩 총 2개)으로 경기 영상을 송출한다.

한파 대책으로 서측 스탠드와 북측 스탠드 등 온열기·온수통이 있는 방한 대비 텐트를 8동 운영한다. 또 서측 출입게이트(1A, 1B)에서 핫팩 1만 개와 방석 8000개, 우의 5000개 등을 준비해 배부할 계획이다.

도는 혹시 모를 안전사고에 대비해 경기도·수원시 공무원과 경기도월드컵경기장관리재단 직원, 경찰, 소방, 경호인력 등 총 344명을 현장에 배치해 질서유지와 응원단의 안전한 귀가를 돕는다.

경기도소방재난본부에서는 구급차 4대와 소방차 1대를 배치해 응급상황에 신속하게 대처할 계획이다. 이를 총괄할 종합상황실도 운영한다.

시민응원전에 참여하고 싶다면 별도 신청 절차 없이 경기 시간 3시간 전인 오후 7시부터 주 경기장 서측 스탠드 출입구 1A와 1B로 입장하면 된다. 입장 시 주류, 화약류 등 안전에 위해되는 물품은 반입할 수 없다.

경기 전까지 전광판에서는 안전 및 비상대피 영상을 송출한다. 경기 종료 후 퇴장은 입장 때와 마찬가지로 서측 스탠드 출입구 1A와 1B로 가면 된다.

이와 함께 2000여 대 규모의 경기장 주차장을 무료로 개방하고, 주차 안내 요원을 배치해 주변 상황을 통제한다.

경기도 관계자는 “경기장 주변이 혼잡할 수 있고, 주차장 규모가 한정적인 만큼 가급적 대중교통 이용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w78@newsis.com

여기에서 이 항목과 관련된 자세한 정보를 참조하십시오: https://dochoixehoangngoc.com/suweon-weoldeukeob-gyeonggijang-juca-r564o4fa

주제 기사 수원월드컵경기장, 한국-가나 응원전 우천·한파 대책 마련 읽기를 마쳤습니다. 귀하를 위해 https://dochoixehoangngoc.com에서 수집한 가장 완전한 정보.

Trả lời

Email của bạn sẽ không được hiển thị công khai. Các trường bắt buộc được đánh dấu *